News

User Rating: 0 / 5

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
 

South Korean tech giant Samsung Electronics Co. said Tuesday its latest flagship smartphones, the Galaxy S7 series, posted robust sales in Israel just a week after their launch.

Samsung's smartphones account for 45 percent of the market in Israel, which has a population of 7.8 million and a brisk secondhand phone market. It far surpasses U.S. rival Apple's 30 percent share.

Read the original article on YUNHAP NEWS AGENCY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 S7' 시리즈가 지난 14일 첫선을 보인 이래 일주일 만에 판매량 1만 대를 넘기며 이스라엘 스마트폰 시장을 달구고 있다.

이스라엘 휴대전화 업계는 새로운 스마트폰의 방수·방진 기능과 대대적인 홍보전략이 보기 드문 스마트폰 열풍을 이끌었다고 파악했다.

기사원문 보기▶
이스라엘서도 한국폰 '대세'…갤럭시 S7 인기몰이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3/21/0200000000AKR20160321180700009.HTML?input=1195m?81452460


Join Our Mailin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