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User Rating: 0 / 5

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Star Inactive
 

Israeli biotech firm Pluristem Therapeutics said it hopes its anti-radiation therapy will protect Fukushima workers decommissioning nuclear reactors and save lives in the future if ever a similar catastrophe occurs.

Read the original article on Yahoo News


이스라엘 생명공학사 플루리스템 테라퓨틱스(Pluristem Therapeutics)는 자사의 항방사선요법이 후쿠시마 원자로 누출 사고 관련 근로자들을 보호하고 장래 이러한 유사 재해가 나타날 경우 목숨을 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사원문 보기▶
이스라엘 태반세포요법, 방사선 질환 치료가능성
https://www.hkn24.com/news/articleView.html?idxno=153441


Join Our Mailing List